나는 하나님이라. 나 같은 이가 없느니라. (이사야 46:9)

오늘의 말씀

01/23/2020     목요일

성경읽기: 출 7-8; 마 15:1-20
찬송가: 430(통 456)

거북이와 함께 기다림

매년 가을이 되면 비단거북이는 겨울이 오는 것을 알고 연못 바닥으로 잠수하여 오물과 진흙 속에 자신을 파묻습니다. 자신의 몸을 껍질 안으로 집어넣고는 꼼짝도 안하면서 심장 박동은 느려지고 거의 정지합니다. 체온도 떨어져서 겨우 얼지 않을 정도만 유지하면서 호흡을 멈추고 기다립니다. 거북이는 6개월 동안 파묻혀 있으면서 뼈에 있는 칼슘을 혈액으로 방출시키기 때문에 몸의 형태마저 서서히 잃어가기 시작합니다.

그러나 연못이 녹으면 거북이는 떠 올라와서 다시 숨을 쉬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뼈가 다시 형성되고 껍질 위로 햇볕의 따스함도 느끼게 됩니다.

나는 시편 기자가 하나님을 기다리는 모습을 기록한 것을 읽으면서 비단거북이 를 생각해 봅니다. 시편 기자가 “웅덩이”와 “수렁”에 있을 때에도 하나님은 그의 부르짖음을 들으시고(시편 40:2), 그를 끌어올리셔서 견고한 곳에 서게 하십니다. 하나님은 “나의 도움이시요 건지시는 이시라”고 그는 찬양합니다(17절).

직업을 바꾸어 새로운 일을 시작하기 위해서나 관계 회복을 위해서, 나쁜 습관을 끊을 의지력을 위해, 아니면 어려운 상황을 벗어나기 위해 무언가 변화가 있기를 기다린 것이 너무 오래된 것처럼 느껴질 지도 모르겠습니다. 여기 비단거북이와 시편 기자는 들으시고 구원해주시는 하나님을 신뢰하라고 우리에게 상기시켜줍니다.

오늘의 성구

시편 40:1-5,14-17
내가 여호와를 기다리고 기다렸더니 귀를 기울이사 나의 부르짖음을 들으셨도다
시편 40:1

당신은 무엇을 하나님께 맡길 필요가 있습니까?
오늘 그것은 어떤 모습을 하고 있나요?

하나님, 어떤 때는 기다리기가 힘듭니다. 그러나 하나님을 믿으며 해결해 주실 것도 믿습니다. 우리로 인내하게 하시고, 하나님의 위대하심과 영광이 우리의 삶에 드러나게 하소서.

Daily Article

01/23/2020     Thursday

The Bible in One Year: EXODUS 7–8 and MATTHEW 15:1–20
Hymn: 430(old 456)

Waiting with the Turtle

Every fall, when the painted turtle senses winter coming, she dives to the bottom of her pond, burying herself in the muck and mud. She pulls into her shell and goes still: her heart rate slows, almost stopping. Her body temperature drops, staying just above freezing. She stops breathing, and she waits. For six months, she stays buried, and her body releases calcium from her bones into her bloodstream, so that she slowly begins even to lose her shape.

But when the pond thaws, she will float up and breathe again. Her bones will reform, and she will feel the warmth of the sun on her shell.

I think of the painted turtle when I read the psalmist’s description of waiting for God. The psalmist is in a “slimy pit” of “mud and mire,” but God hears him (PSALM 40:2). God lifts him out, and gives him a firm place to stand. God is “my help and my deliverer,” he sings (V. 17).

Perhaps it feels like you’ve been waiting forever for something to change—for a new direction in your career, for a relationship to be restored, for the willpower to break a bad habit, or for deliverance from a difficult situation. The painted turtle and the psalmist are here to remind us to trust in God: He hears, and He will deliver. - AMY PETERSON

Today's Reading

Psalm 40:1–5, 14–17
I waited patiently for the Lord; he turned to me and heard my cry.
PSALM 40:1

What do you need to trust God with?
What might that look like today?

God, sometimes it’s hard to wait. But we trust in You and in Your deliverance. Please give us patience, and allow Your greatness and glory to be evident in our liv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