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야와 메마른 땅이 기뻐하며 사막이 백합화 같이 즐거워하며 (이사야 35:1)

오늘의 말씀

08/07/2020     금요일

성경읽기: 시편 72-73; 로마서 9:1-15
찬송가: 393(통447)

떠나보내기

“아버님의 상태가 급격히 악화되고 있습니다.”라고 호스피스 병동의 간호사가 말했습니다. “급격히 악화되고 있다”는 말은 죽음을 눈앞에 둔 상태를 가리키는 말로, 내게는 막다른 길을 외롭게 걷고 있는 것처럼 낯설게 들렸습니다. 아버지가 돌아가시던 날, 아버지가 우리 말을 알아들을 수 있는지도 잘 모른 채 나는 여동생과 함께 아버지 침상 옆에 앉아 있었습니다. 우리는 아버지의 벗겨진 아름다운 머리에 입을 맞추고 하나님의 약속을 속삭이듯 들려주었습니다. 그리고 ‘오 신실하신 주’ 찬양을 부르며 시편23편을 들려주었습니다. 우리는 아버지를 사랑한다고, 그리고 우리 아버지가 되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습니다. 아버지가 얼마나 예수님과 함께 있기를 원하는지 알았기 때문에 우리는 이제 가셔도 된다고 말했습니다. 그런 말들은 아버지를 보내드리는 고통스러운 첫 과정이었습니다. 몇 분 후에 아버지는 그를 기쁨으로 맞아줄 영원한 본향으로 들어가셨습니다.

사랑하는 이를 마지막으로 떠나보내는 것은 가슴 아픈 일입니다. 예수님도 그의 좋은 친구 나사로가 죽었을 때 눈물을 흘리셨습니다(요한복음 11:35). 그러나 하나님의 약속이 있기에 우리에게는 육신의 죽음을 넘어선 소망이 있습니다. 시편 116편 15절에 하나님께 속한 “경건한 자들”은 그분께 “귀중하다”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그들은 죽지만 다시 살아날 것입니다.

예수님은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니 나를 믿는 자는 죽어도 살겠고 무릇 살아서 나를 믿는 자는 영원히 죽지 아니하리라”(요한복음 11:25-26)고 약속하셨습니다. 우리가 하나님이 계신 곳에서 영원히 거할 것이라는 사실이 얼마나 큰 위로가 되는지 모릅니다.

오늘의 성구

요한복음11:21-36
그의 경건한 자들의 죽음은 여호와께서 보시기에 귀중한 것이로다 [시편 116:15]

예수님이 십자가에서 죽으심으로 이루신 것이 무엇입니까? 주님의 희생이 이 땅을 살다간 모든 사람들에게 어떤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까?

존귀하신 하나님 아버지, 하나님 계신 곳에서 영원히 살 거라고 약속해 주시니 감사합니다.

Daily Article

08/07/2020     Friday

The Bible in One Year: PSALMS 72–73; ROMANS 9:1–15
Hymn: 393(old447)

LETTING GO

“Your father is actively dying,” said the hospice nurse. “Actively dying” refers to the final phase of the dying process and was a new term to me, one that felt strangely like traveling down a lonely one-way street. On my dad’s last day, not knowing if he could still hear us, my sister and I sat by his bed. We kissed the top of his beautiful bald head. We whispered God’s promises to him. We sang “Great Is Thy Faithfulness” and quoted the 23rd Psalm. We told him we loved him and thanked him for being our dad. We knew his heart longed to be with Jesus, and we told him he could go. Speaking those words was the first painful step in letting go. A few minutes later, our dad was joyously welcomed into his eternal home.

The final release of a loved one is painful. Even Jesus’ tears flowed when His good friend Lazarus died (JOHN 11:35). But because of God’s promises, we have hope beyond physical death. Psalm 116:15 says that God’s “faithful servants”—those who belong to Him—are “precious” to Him. Though they die, they’ll be alive again.

Jesus promises, “I am the resurrection and the life. The one who believes in me will live, even though they die; and whoever lives by believing in me will never die” (JOHN 11:25–26). What comfort it brings to know we’ll be in God’s presence forever. CINDY HESS KASPER

Today's Reading

JOHN 11:21–36
Precious in the sight of the Lord is the death of his faithful servants. [ PSALM 116:15 ]

What did Jesus accomplish by His death on the cross? How does His sacrifice affect every person who has ever lived?

Precious Father, thank You for the promise of eternal life in Your presence. For help in dealing with loss, read Life After Loss at discoveryseries.org/cb131.